• bcc119관리자

‘무한도전 나온 바른생활 연예인’ 또다른 성추문 폭로

가로세로연구소 “연예인 허상 알려야 한다”며 유흥업소 여성 녹취파일 일부 공개‘김건모 성폭행 의혹’을 폭로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가 또다른 연예인의 성추문을 폭로했다. 가세연은 해당 연예인이 실명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①김건모와 굉장히 친하고 ②유명하며 ③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 나왔고 ④바른 생활 이미지를 가졌다는 키워드를 제시했다.



가세연은 18일 저녁 ‘충격단독, 또다른 연예인 성추문 고발!’이라는 제목의 방송에서 김건모 사건 폭로 이후 여러 연예인들에 대한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면서 ‘김건모와 굉장히 친하고 유명하며 바른 생활 이미지를 지닌’ 연예인 A씨에 대한 제보를 담은 유흥업소 출신 여성 B씨의 전화 녹취록을 편집해 공개했다.

해당 여성과 직접 전화통화를 하며 녹음을 했다는 김용호 연애부장은 “미국에 있을 때 새벽에 (제보) 전화를 받고 1시간 정도 녹음한 것 중 일부”라면서 “여러분들은 연예인들의 이중성과 허상을 알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가세연이 공개한 1분짜리 녹취 파일에는 B씨가 “(A씨는) 웨이터들에게 물수건을 달라고 한 뒤 아가씨들 앞에서 음란행위를 했다”면서 “저는 초짜니까 (A씨가 왜 저런 행동을 하는지 잘 몰랐지만) 당시 새끼 마담 등 거기 있는 아가씨들은 (A씨의 행위를) 잘 알고 있었다. 무한도전에 나온”이라고 말하는 장면까지 나온다.

김용호 연애부장은 김건모 사건에 침묵하는 연예계와 연예계 기자들에 대해 경고성 메시지를 주기 위해 녹취파일을 공개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용호 연애부장은 “대한민국 연예계는 굉장히 폐쇄적이고 연예기자들까지 한통속”이라면서 “김건모 건에서 가장 잘 아는 사람들은 베테랑 홀덤사이트 기자들인데 오히려 침묵하고 있다. 이건 일종의 경고메시지”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B씨에 대해 “텐프로보다 더 유명하고 상위 레벨의 유흥업소 출신 여성”이라면서 “B씨는 A씨를 고소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가세연의 김세의 전 기자는 곁에서 “김건모 사건을 옹호하는 일부 사람들이 폭로 여성에 대해 ‘창녀’라는 둥, ‘유흥업소 여성에게 무슨 강간이냐’는 식의 주장을 하니 오히려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고 거들기도 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방송에서 거론된 몇 가지 키워드를 조합해보며 A씨가 누군지 갖가지 추측을 내놓고 있다. 가세연이 연일 선정적인 폭로를 일삼는다는 비판도 만만치 않았다.

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조회 0회
  • Facebook
  • Twitter
  • YouTube
  • Pinterest
  • Tumblr Social Icon
  • Instagram

Tel-(02)-892-6974

© 2017 by 카지노바둑이홀덤 Proudly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