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cc119관리자

정경심 측 "정경심은 이미 건물주... 논두렁 시계 사태 재현"포커고수

조국 전 법무장관 아내 정경심씨가 동생에게 ‘내 목표는 강남 빌딩을 사는 것’이라는 문자메시지를 보낸 사실이 법정에서 공개되자 정씨 측이 "설마 했는데 논두렁 시계 사태가 다시 벌어지고 있다"고 했다.



정씨 측은 정씨의 문자메시지 보도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부부의 억대 피아제 명품 시계 뇌물수수 사건과 관련한 이른바 ‘논두렁 시계’ 보도와 비교하면서 "검찰과 언론이 정씨에 대한 망신주기에 여념이 없다"고 했다.

정씨 측 김칠준 변호사는 2일 입장문을 내고 "지난달 31일 공판에서 중요한 쟁점이 많았지만 정씨가 동생에게 보낸 ‘포커고수 강남 건물 소유 목표’가 집중 보도됐다"며 "검찰은 이 문자를 정씨의 범죄 의도를 입증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씨는 부모님 별세 후 오빠·동생과 강북의 건물과 대지를 공동 상속받았다"면서 "정씨는 이미 ‘건물주’고, 이외에도 상당한 자산을 갖고 있다"고 했다. 이어 "정씨가 기존 건물과 대지를 팔고 다른 자산을 합해 대출이나 전세를 끼어서 강남에 동생과 공동으로 건물을 장만하면 좋겠다는 희망을 갖는 것은 도덕적으로, 법적으로 비난받을 수 없다"고 했다.

김 변호사는 "이런 의사가 표시된 문자메시지가 현재 진행되는 사모펀드 관련 범죄 혐의를 입증하는 유죄의 증거가 될 수 없다"면서 "정씨의 유무죄는 법정에서 제출된 증거에 기초해 판단될 것"이라고 했다. 또 "법정에서 사실과 법리에 기초해 정씨의 무죄를 다툴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3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25부(재판장 송인권) 심리로 열린 정씨 재판에서 정씨가 동생에게 보낸 ‘포커고수 내 목표는 강남에 빌딩을 사는 것’이라는 문자메시지를 공개했다. 정씨는 조 전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에 임명된 직후인 2017년 7월, 코링크PE를 실질적으로 운영했던 조 전 장관 5촌 조카 조범동씨로부터 사모펀드 투자에 대해 설명을 듣고 그 내용을 동생에게 전달했다.

이 과정에서 정씨는 ‘나 따라다녀 봐’ ‘길게 보고 앞으로 10년 벌어서 애들 독립시키고 남은 세월 잘 살고 싶다’ 등의 문자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정씨는 남편이 민정수석에 취임한 후 주식 백지신탁 의무를 이행해야 했지만 고수익을 확보하기 위해 금융 범죄를 저질렀다"고 했다.

'논두렁 시계 사건'은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던 2009년 한 방송사가 "노 전 대통령 부인인 권양숙 여사가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에게서 받은 명품 피아제 손목시계를 논두렁에 버렸다"고 보도한 사건이다. 현 여권은 이 보도를 "검찰의 피의사실 흘리기를 통한 망신주기"라고 주장해 왔다.

하지만 ‘논두렁 시계 보도’ 배후로 지목된 이인규 전 대검 중앙수사부장은 "저를 포함한 검찰 누구도 이와 같은 보도를 의도적으로 계획하거나 개입한 사실이 없다"면서 기획 보도 배후로 원세훈 당시 국가정보원장을 지목했다.

이 전 중수부장이 2018년 공개한 입장문에 따르면 박연차 회장은 검찰 수사에서 "2006년 9월쯤 노 전 대통령의 회갑을 맞이해 피아제 남녀 손목시계 한 세트를 2억원에 구입해 노 전 대통령의 형 노건평씨를 통해 전달했고, 2007년 봄쯤 청와대 관저에서 노 전 대통령 부부와 만찬을 할 때 노 전 대통령으로부터 직접 감사 인사를 받았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노 전 대통령은 2009년 4월 30일 검찰 조사에서 "권 여사가 시계 세트를 받은 것은 사실이지만, 시계 수수 사실이 언론에 보도된 후에 알았다"고 진술했다. 노 전 대통령은 검찰의 증거물 제출 요구에 "언론에 시계 수수 사실이 보도되고 난 후에 권 여사가 밖에 내다버렸다"고 답변하면서 (증거물) 제출을 거부했다고 한다.

[홍다영 기자 hdy@chosunbiz.com]

조회 0회
  • Facebook
  • Twitter
  • YouTube
  • Pinterest
  • Tumblr Social Icon
  • Instagram

Tel-(02)-892-6974

© 2017 by 카지노바둑이홀덤 Proudly created with Wix.com